현재 한국에서 발매되고 있지 않은 캐스트 케이크 퍼즐입니다.
캐스트 퍼즐(Cast Puzzle) 신제품이 나와도 우리나라에 들어오기까지는 시간이 꽤나 걸리는 것 같습니다.

그래서 퍼즐러갱 아직 우리나라에서 공식적으로 판매되고 있지 않는 캐스트 퍼즐을 지난 여름 IPP36 행사때 구매했답니다. 퍼즐 콜렉터로서의 소소한 즐거움을 만끽한 것이지요.^^

자 캐스트 케이크 퍼즐은 아래와 같이 생겼습니다.
참고로 캐스트 케이크 퍼즐의 난이도는 6단계중 4단계입니다. 꽤나 어려운 퍼즐에 속한다는 의미입니다.

최근 캐스트 퍼즐의 하나야마 사에서는 캐스트 퍼즐의 포장을 바꾸었습니다. 맨 위 사진을 보면 바로 이해가 될 것입니다. 과거에 캐스트 퍼즐을 구매해 보신 경험이 있는 분이라면 말이죠.^^

이 퍼즐의 목표는 아래 사진처럼 퍼즐 조각을 모두 분리해 내는 것입니다.

퍼즐 모양이 케이크의 4분의 3 만큼에 해당되는 것임을 바로 알 수 있습니다. 케이스이든 실제 조각이든 말이죠.

3개의 케이크 조각은 모두 동일한 모양입니다.

참고로 우리나라의 퍼즐 디자이너인 안진후님은 이 퍼즐을 쉽게 금방 풀어내더군요. 하지만 다시 조립할 때는 약간의 어려움을 겪더군요.^^

분리결합 퍼즐 성격상 때로는 분리해내는 것보다 결합하는 것이 더 어려운 때가 많답니다.
분리할 때의 반대 순서로 하면 결합이 되는 것 아니냐고 쉽게 이야기할 수는 있지만, 실제로 해보면 말처럼 쉽지가 않은 것이 기계적 퍼즐이랍니다.

기계적 퍼즐의 묘미가 바로 이런 부분에 있고 말이죠.

아참 이 퍼즐의 디자이너는 브램 코헨 (Bram Cohen) 입니다.

오늘도 해피 퍼즐링~~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퍼즐러 갱

댓글을 달아 주세요